일상회복 2단계 전환 유보한다…“백신 3차 접종 확대”

사회일반 / 김재성 기자 / 2021-11-29 17:01:56
  • 카카오톡 보내기

 

▲문재인 대통령이 29일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특별방역점검회의에 참석, 발언하고 있다. /연합뉴스

 

정부가 일상회복 2단계 전환을 유보하고 앞으로 4주간 특별방역 대책을 시행하겠다고 밝혔다.

 

문 대통령은 29일 청와대에서 주재한 코로나19 대응 특별방역점검회의에서 "신규확진자, 위중증 환자, 사망자가 모두 증가하고 병상 여력이 빠듯해지고 있는 상황"이라며 "이 고비를 넘지 못하면 단계적 일상 회복이 실패로 돌아갈 수 있다"고 강조했다.

 

당초 정부는 지난 4주간 시행한 단계적 일상회복 1단계 조치 결과를 평가하고 그 결과에 따라 방역조치를 더 완화하는 2단계를 도입도 검토하려 했으나, 코로나19 확산세가 예상보다 거세다는 점을 고려해 2단계 조치 시행을 미루기로 했다.

 

문 대통령은 특별방역조치 내용에 대해서 "3차 접종을 조기에 완료하는 것이 급선무"라며 "3차 접종이 추가접종이 아닌 기본접종이며, 3차까지 맞아야만 접종이 완료되는 것으로 인식을 전환해야 한다"고 언급했다.

 

문 대통령은 “10대 청소년들의 접종 속도를 높이는 것도 매우 중요하다성인 접종률이 높은 데 반해 1217세는 접종이 부진하다고 지적했다.

 

또한 "미국 등 다른 나라에서 시행하는 5~12세 아동 접종도 신속히 검토해달라"고 지시했다.

 

문 대통령은 최근 등장한 변이 바이러스 '오미크론'에 대해서도 "국내유입 차단을 위한 조치를 빈틈없이 시행해야 한다""역학조사와 현장점검 인력을 집중 투입하는 등 대응체계를 더 꼼꼼히 가동해달라"고 밝혔다.

 

그러나 문 대통령은 단계적 일상회복이전 단계로 돌아가지는 않겠다고 했다.

 

문 대통령은 "어렵게 시작한 단계적 일상회복을 되돌려 과거로 후퇴할 수는 없는 일"이라며 다중이용시설 영업시간 제한이나 사적모임 인원 제한을 더 강화하지는 않겠다는 점을 내비쳤다.

 

김재성 기자 kisng102@segyetoday.com

[ⓒ 세계투데이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

  • 카카오톡 보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