토크리시와 함께하는 생활영어 회화_44

생활영어 / Paul Roh 기자 / 2021-11-23 08:18:31
  • 카카오톡 보내기

I thought I had already filled out everything.


전 이미 모두 작성했다고 생각했는데요.


예문

A :   You must be our new part-time worker.

A :   I'm Jennifer.

B :   Hi, I'm Young.

A :   Welcome aboard.

A :   I hope you enjoy working with us.

B :   Thank you, I'm sure I will.

A :   As you can see, things are really hectic here.

B :   I guess so.

A :   So I want you to start your job right now.

A :   I'll introduce you to everyone over lunch.

B :   What should I do first?

A :   Your job description is on your desk.

A :   You should read it thoroughly.

B :   I'll start right now.

A :   First, you have to fill out some forms.

B :   I thought I had already filled out everything.

A :   There's just one more form to complete for HR.

 

해석

A :   당신이 새로 온 시간제 직원인 모양이군요.

A :   난 제니퍼예요.

B :   안녕하세요, 영입니다.

A :   합류를 환영해요.

A :   우리와 일하는 걸 즐기게 되길 바랍니다.

B :   감사합니다, 틀림없이 그럴 거예요.

A :   보다시피, 여기서는 일이 굉장히 바쁘게 돌아가요.

B :   그런 것 같네요.

A :   그래서 당신이 지금 당장 일을 시작하면 좋겠네요.

A :   점심 먹으면서 당신을 모두에게 소개시켜 주도록 하죠.

B :   제가 뭐부터 먼저 해야 하죠?

A :   업무 설명서가 당신 책상 위에 있어요.

A :   그걸 꼼꼼하게 읽어봐야 합니다.

B :   지금 시작할게요.

A :   먼저, 몇가지 서식을 작성해야 해요.

B :   전 이미 모두 작성했다고 생각했는데요.

A :   인사부서에 써낼 서식이 하나 더 있어요.


해설

I thought I had already filled out everything.

전 이미 모두 작성했다고 생각했는데요.

had + [과거분사]는 과거에 ‘~했었다, ~했던 적이 있었다라는 의미로, 과거의 어느 시점을 기준으로 그보다 더 앞선 과거에 완료된 동작을 표현할 때 사용합니다. 예를 들어 I thought I had already filled out everything의 경우작성했다고 생각한것은 과거의 일이지만, ‘작성을 한것은 더 먼저 일어난 일이기 때문에 had + [과거분사]를 사용해 나타낸 것이지요.

Welcome aboard.  

합류를 환영해요.

Welcome aboard승선을 환영합니다’ ‘저희 비행기[]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!’라는 뜻으로 기장이나 선장이 비행기, 배에 탄 승객을 환영하는 인사말입니다. 하지만 현재는 배나 비행기뿐 아니라 회사나 모임 등에 새로 합류한 사람을 환영할 때도 이 표현을 두루 사용합니다.

 

어휘

- HR : 인사부서 (Human Resources)

- hectic : 정신없이 바쁜

 

- job description : 직무 설명서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노승빈 교수

(백석대학교 어문학부)

미국 루이지애나 주립대학교

(Louisiana State University at Baton Rouge)

영어교육학 석사 및 박사학위 취득

 

출처) 위의 내용은 토크리시(Talklish)에서 제공합니다. 

노승빈 교수님과 함께하는 토크리시는 음성인식을 이용해 쌍방향 의사소통을 연습하는 영어회화컨텐츠 입니다. 


PC는 홈페이지(www.talklish.com)에 방문하시면 더 많은 토크리시 관련 정보를 얻으실 수 있습니다. 

모바일은 플레이스토어(https://play.google.com/store/apps/details?id=com.talklish.mobile) 또는 앱스토어(https://itunes.apple.com/kr/app/id1190025255)에서 다운받아 바로 사용 가능하니 많은 이용 부탁드립니다.

[ⓒ 세계투데이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

  • 카카오톡 보내기